'중복' 올해 최고기온 찍는다…서울 낮 36도 찜통

TRAUM홈페이지
모맨틱자동매매
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중복' 올해 최고기온 찍는다…서울 낮 36도 찜통

호빵이네 0 10

본격 더위가 시작하는 중복인 21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서울 등 낮 최고기온이 36도까지 오르며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다.


기상청은 이날 "당분간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날씨가 이어져 낮 기온이 35도 내외로 오르면서 무더위가 지속되겠다"며 "이번 주에는 동풍의 영향을 받는 서쪽내륙 일부 지역에서는 낮 최고기온이 38도 이상 올라가는 곳이 있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대도시와 서해안·남해안·경북남부동해안 지역에는 밤 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올라가는 열대야가 나타날 가능성도 있다.


기상청은 "낮 동안 축적된 열기가 남아 있는 상태에서 밤에도 남동쪽에서 따뜻한 공기가 지속적으로 유입돼 서울 등 수도권 서부와 제주도, 해안을 중심으로 열대야가 나타난 곳이 있다"고 밝혔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8~36도에서 형성돼 어제(20일)보다 2도 가량 높겠다.


주요 지역 낮 최고기온은 서울 36도, 인천 34도, 수원 36도, 춘천 36도, 강릉 33도, 청주 35도, 대전 36도, 전주 35도, 광주 35도, 대구 33도, 부산 31도, 제주 32도다.


모레(23일)까지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 다만 내일(22일)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에는 구름이 많겠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자외선지수는 전국이 '매우 높음' 수준으로 햇볕에 장시간 노출 시 피부 화상을 입을 수 있다. 낮 시간대 외출은 피하고 외출 시 긴 소매와 모자, 선글라스를 착용하며 자외선 차단제를 정기적으로 바르는 게 좋겠다.


제주도에는 바람이 8~14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아울러 제주도남쪽먼바다에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서해남부남쪽먼바다와 남해서부먼바다, 제주도앞바다는 오전부터 바람이 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높게 일겠다.




0 Comments

공지사항


광고제휴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