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연준의 경고 "자산 거품상태…주식 등 크게 떨어질 수도"

TRAUM홈페이지
XM홈페이지
홈 > 해외주식 > 해외주식 게시판
해외주식 게시판

美연준의 경고 "자산 거품상태…주식 등 크게 떨어질 수도"

주식개미 0 107
라엘 브레이너드 연준 이사/사진=AFP
라엘 브레이너드 연준 이사/사진=AFP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주식 등 자산 가격 상승이 금융 시스템에 대한 위협을 키우고 있다고 경고했다.

6일(현지시간) 연준은 금융안전 반기 보고서를 발표하고 "코로나19 확산에도 미국 금융 시스템이 대체로 안정적 상태를 유지하고 있지만, 주식 등 일부 자산 가격이 상승하면서 미래 위험은 커질 수 있다"고 진단했다.

보고서는 "미 국채 금리가 떨어지면서 투자자들이 주식과 회사채, 가상자산(암호화폐) 등을 사들였고, 해당 자산의 가격들이 역사적 기준과 비교해서도 높은 상태"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러한 상황에서 위험 감수 성향이 떨어져 투자 욕구가 떨어지면 자산 가격이 급격히 하락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최근 급등한 증시와 가상자산 등 자산시장이 하락세로 급반전할 수 있다고 경고한 것이다.

이는 최근 제롬 파월 의장의 "시장 금리가 낮게 유지되는 한 지금의 자산 가격 평가는 정당하다"는 발언과 대치된다.

이날 보고서와 함께 발표된 성명에서 레이얼 브레이너드 연준 이사는 "위험 감수 성향이 커지면서 이와 관련된 취약성도 높아지고 있다"며 "다양한 자산에 대한 평가는 이미 높아졌던 작년 말 수준에서도 계속 더 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브레이너드 이사는 "벨류에이션 등 상황을 지켜보며 금융 시스템이 적절한 보호 장치를 갖춰야 한다"고 덧붙였다.

보고서는 또 차입비중이 높은 보험회사와 헤지펀드에 대한 잠재적 위협, 머니마켓펀드(MMF) 인출 사태 등에 대해서도 경고했다.

글로벌 금융회사들의 손실을 가져온 아케고스캐피털 사태와 게임스톱 등 밈 주식(온라인을 중심으로 개인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된 주식)의 위험성을 구체적으로 언급하기도 했다.

미국의 가계와 기업 재무 상태는 양호한 상태라고 평가했다. 연준은 가계 모기지(주택담보대출) 디폴트는 코로나19 이전보다 낮은 수준이고, 기업 부채는 대체로 높지만 실적이 양호하고 저금리와 정부 정책 지원을 통해 상황에 문제가 없을만큼 건전하다고 봤다.

그러면서 향후 코로나19 바이러스 변이 등 확산 상황, 금리 인상, 인플레이션, 미중 무역 갈등 등이 미국 경제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가장 큰 걱정거리라고 짚었다.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1050710203596508


 
0 Comments

공지사항


광고제휴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