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C 올해에만 2900%↑…기존 이론으로 설명안되는 밈주식 열풍

TRAUM홈페이지
XM홈페이지
홈 > 해외주식 > 해외주식 게시판
해외주식 게시판

AMC 올해에만 2900%↑…기존 이론으로 설명안되는 밈주식 열풍

호빵이네 0 48

"밈 주식 열풍이 다시 돌아왔다. 더 강력하게"


게임스톱 사태 당시 주가가 폭등했던 '밈 주식'(Meme Stock) 중 하나인 미국 영화관 체인 AMC의 주가가 또 하루 만에 100%가까이 오른 것에 대해 블룸버그통신은 이같이 전했다. 다른 밈 주식도 상승세를 보이며 게임스톱 사태가 재연될 조짐이다. 일각에서는 이를 더 이상 일시적인 열풍이 아니라 기존 이론으로 설명이 안 되는 새로운 투자 형태로 봐야 한다는 분석도 나온다.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에서 AMC는 전거래일대비 95.22% 오른 62.55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이는 게임스톱 사태가 진행 중이던 지난 1월 당시 고점인 19.90달러의 3배가 넘는 수치다. 또 올해 들어서만 2850% 급등했다.



이밖에도 이날 13% 상승한 게임스톱을 비롯해 다른 밈 주식인 베드베스&비욘드는 62%, 블랙베리는 32% 오르며 밈 주식이 다시 상승세를 타고 있는 모습이다.



이날 AMC의 급등은 AMC 측에서 개인투자자들의 투자 독려를 위해 무료 팝콘과 특별 상영회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겠다고 발표한 데에 따른 것이다.


현재 AMC 주주 중 개인주주의 비중은 8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들이 움직여 주가를 끌어올렸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앞서 지난 1월 게임스톱 사태 당시에도 AMC 등 밈 주식의 급등 배경에는 미국 레딧의 월스트리트베츠(wallstreetbets) 커뮤니티를 비롯한 수많은 개인투자자가 몰렸기 때문이다.



이들은 공매도 비중이 높은 종목만 공략했는데 주가 하락에 베팅한 공매도 투자자들의 예상과 달리 개인투자자들이 몰리며 주가가 상승하자 공매도 투자자 역시 손실을 최대한 줄이고자 포지션 청산 차원에서 주식을 다시 사들이게 됐고 이에 주가 폭등을 견인했다.



AMC 역시 주식의 전체 거래량 중 공매도 비율은 20%로서 미국 기업의 평균 공매도 비율인 5%를 크게 상회하고 있다.



지난 1분기 AMC가 역대 최대 규모의 유상증자에 성공하면서 AMC의 수익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 개인투자자들이 몰리기 시작했고 이에 공매도 투자자들도 손실을 줄이기 위해 주식을 사들이며 지난주에만 주가가 116% 올랐다. 이에 공매도 투자자들은 12억달러가 넘는 손실을 봤다고 CNBC방송은 전했다.



앞서 다수의 전문가는 이러한 밈 주식 열풍을 일시적인 현상으로 치부하며 일부 비상식적인 투자자들에 의한 주가 변동이라고 분석해왔다.



하지만 게임스톱 사태가 반년 만에 재연될 조짐을 보이면서 일각에서는 새로운 유형의 투자자들이 등장한 것으로 봐야 한다는 분석도 나온다.


CNBC방송의 유명 애널리스트인 짐 크레이머는 "기존 이론으로 설명이 안 되는 현상"이라며 이제는 더 새로운 시각으로 밈 주식을 바라봐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그 역시 현재의 AMC 주가는 고평가돼 있다고 분석했지만 "이러한 가치 평가는 더 이상 레딧 투자자들에게 먹히지 않는 시점이 됐다"고 말했다. 그는 "레딧으로 대표되는 젊은 투자자들에게 주식의 가치 평가나 기업의 재무 평가는 중요치 않다"며 "단지 그 주식이 '좋아서' 주식을 사들이는 것"이라고 진단했다. 기업의 재무 평가와 성장성을 면밀히 분석 후 주식을 매매하는 전통적인 투자 방식에서 벗어난 새로운 투자자들이 대거 유입됐다는 분석이다.



그는 또 "이들 투자자는 시장에서 새로운 권력이 됐다"며 "공매도 세력이 이들에게 도전하는 행위는 매우 무모한 짓"이라고 덧붙였다.





https://view.asiae.co.kr/article/2021060307535901504 

0 Comments

공지사항


광고제휴문의